신용카드재단ㆍ서금원, 미소금융 이용 영세가맹점주 위해

「신용카드 영세가맹점주 금리우대 특전」 3만명 확대 지원

- 신용카드재단ㆍ서금원, 미소금융을 이용 중인 신용카드 영세가맹점주에게 정상 납부한 이자 지원

- 약 3만여 명의 영세가맹점주 금리 혜택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이사장 김주현, 이하 신용카드재단’) 서민금융진흥원(원장 이계문, 이하 서금원’)12() 기존에 운영 중이던

     신용카드 영세가맹점주 금리우대 특전의 지원금액을 상향하고, 아울러 작년 3월부터 시행 중인 코로나 19 피해 영세가맹점주

     금리 지원 사업의 대상자도 확대한다.

 

   ◦ 신용카드재단과 서금원은 ‘1712월부터 미소금융 자영업자 대출을 이용 중인 신용카드 영세가맹점주에게 1.0%p 금리우대

      혜택을 주는 특전을 시행해 왔다.

 

   ◦ 신용카드재단과 서금원은 ’213분기까지 4.8만 건, 6.4억 원의 이자를 지원하여, 신용카드 영세가맹점주의 금리 상환

      부담을 완화했다.

 

   ◦ 특히, 코로나19가 본격적으로 유행하기 시작한 ‘203월부터는 사업장 소재지가 코로나19 특별재난지역(대구, 청도, 경산, 봉화)

      미소금융 이용 신용카드 영세가맹점주에게 이자 전액(최대 6개월간 정상납부)을 긴급 지원했다.

 

이번 지원 확대로, 기존 1.0%p 우대금리 혜택을 2.0%p상향하고, 코로나19로 피해가 늘어난 수도권 영세가맹점주에게도 이자를 전액 지원하여 3만명이 도움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보다 자세한 내용 서민금융진흥원 홈페이지(https://www.kinfa.or.kr)에서 확인 가능하며, 상담 및 신청전국 165개 미소금융지점 방문을 통해 이용 가능하다.

 

신용카드재단 김주현 이사장코로나19신용카드 영세가맹점주들의 경영상황 악화가 지속됨에 따라 사업 유지와 개선을 위한 대출이 어려움을 가중시키지 않도록 이번 지원 확대를 계획하게 되었다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은 앞으로도 신용카드 영세가맹점주들이 하루 빨리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서금원 이계문 원장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매출 급감 등으로 서민금융 이용 신용카드 영세가맹점주들의 부담이 커지고 있다, “이번 지원 확대가 사업 운영은 물론 생계까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영세자영업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다고 전했다.